Dotty Studio

기업가정신 & 스타트업, 그리고 기술과 디자인에 대한 곳.

라고 선정적인 제목을 써봤습니다만, 실제로는..?!

일본에서 진행된 파프리카랩의 자그마한 프로젝트 "異性を落とすあなたの知性2000"의 현황에 대하여 살짝 소개해드리고자 글타래를 열었습니다.

아직은 초읽기를 하고 있습니다만, 지난 금요일(24일)부터 판매 개시, 현재는 일본 앱스토어 전체 8위, 게임 부문 4위로 올라가있고, 좀더 올라가기를 싹싹 빌고 있습니다.

시작은 이렇습니다.

지난 2월말에 예전에 퀘이크2를 할때부터 알던 Jeon상(--; )에게서 연락이 왔는데, 내용은 현재 일본 기업인 NeoLAB에서 퀴즈 콘텐트를 가지고 있는데, 이를 활용하여 아이폰 게임을 한번 만들어보면 어떨까라는 제안을 해주셨습니다.

매우 심사숙고하여 (라고 쓰고 별다른 고민없이라고 읽는다) 오케이를 하고, 일본에서 친히 한국으로 날아오신 L회장님을 만나뵙고 파프리카랩과 NeoLAB의 공동개발 MOU를 맺었습니다. 슥슥~

그 뒤로 후다닥 급 프로젝트 진행, 한 두달 정도의 기간동안 끙차끙차 만들었습니다. 사실 완료 시점 2주 전 정도에서야 게임 타이틀이 "이성을 사로잡는 당신의 지성 2000"으로 정해지면서 이로 인하여 컨셉은 육성 퀴즈 게임(로리물)에서 본격 연애 퀴즈 게임(작업물)으로 탈바꿈을 하게 됩니다.

팀원들은 제작 과정을 한눈에 알아보기 위하여, 그리고 만드는 과정도 재미있게 하기 위하여 로딩게이지를 전지에 그려가며 작업했습니다.

"퀴즈"라는 게임 쟝르가 일본에서 인기가 있다고 하는데, 어떻게하면 퀴즈라는 평범한 소재를 재미있게 만들 수 있을까 고민하게 되었습니다. (사실 저는 근래에 뇌에 산소가 부족하여 별다른 생각은 못하고, 함께 하는 식구분들이 엽기성 아이디어를 쏟아내주셨습니다)

이렇게 저렇게 요것 저것 퀴즈/트리비아 게임을 잔뜩 내려받아보니 뭔가 다 비슷하고, 그나마 웰-메이드(well-made)한 것도 전형적인 TV퀴즈쇼의 컨셉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었습니다. 결국 컨셉을 차별화하고, 좀더 풀고 싶게끔 동기를 부여할 요소를 집어 넣어보자는 생각에, "작업남" 컨셉을 밑바탕으로 하여 여러 incentive 장치를 개발하게 되었습니다.

이성을 사로잡는 당신의 지성 2000

게임이라는 방식의 핵심 인센티브 중 수집욕, 성장욕과 도전욕을 자극시키는 장치들을 살짝 살짝 넣어봤습니다. 우선 13가지 과목에 대하여 문제를 푼 정도를 게이지로 표시해주고 정답률을 색칠해서 보여주며, 그에 따라 자그마한 뱃지(금, 은, 동)을 달아주어 약간의 수집욕을 자극하도록 하였습니다.

13과목 중 선택

과목별 성취율

문제는 기본적으로 4지 선다형과 O/X 퀴즈형이 있구요, 즉각적인 피드백이 시각적, 청각적 이펙트를 통하여 전해집니다.

4지 선다형 문제

O/X 퀴즈

그리고 여기에 과목 별로 문제 정답률이 어느 정도 되는가에 따라 다른 엔딩(?)을 주고, 정답률이 높을 경우에는 숨겨진 이벤트를 등장시키는 장치를 넣었습니다.

실패하면 orz

잘하면 작업 용기 게이지 업?!

문제를 잘푼 사람에게는 그에 따르는 도전과 보상(?) 혹은 굴욕감(?)을 선사해주고, 자신이 하지 않은 다른 과목에 도전하도록 유도하는 장치를 넣었습니다 (스포일러성이 있을 수 있으므로 스크린샷은 배제). 이는 pogo.com의 Album system을 염두에 둔 것입니다. (게임/웹 기획자의 입장에서 참 배울게 많은 사이트입니다)

일사천리로 진행... 되었으면 좋겠지만, 사실 중간에 시행착오도 많았습니다.

우선 컨셉이 완전 바뀐 것에서 시간을 많이 까먹기도 하고, 퀴즈 콘텐트가 일본어이다보니 번역기로 돌려가면서 했는데, 도저히 무슨 말인지 알 수 없는 문제들도 있었습니다. 그래도 테스트를 위하여 반복해서 풀다보니 일본인 최초의 우주여비행사 이름은 무카이 치아키라던가, 자동차 업체중 창업자 이름이 회사 이름으로 되지 않은 것 중에 다이하쯔가 들어간다는 사실 등을 알게 되었죠. (아 내 뇌는 뭘로 채워지는 거냐)

그래도 필요한 내용은 NeoLAB의 Hisamatsu상이라는 미모의 여성분(사실 본적 없음)이 초신속, 초퀄리티 번역과 지원을 해주어서 매우 원활하게 진행이 된 것 같습니다. 뭐 이래저래 후기는 더 길게 남길 수 있겠지만, 결과적으로 PR도 한 몫을 했습니다. ASCii에 실린 것이 효과가 있었구요, 다른 블로그들에서도 나름 좋은 리뷰들(별다섯개만점!)등을 받아서 약간의 상승작용도 있었던 것 같습니다.

순위 변동에 대한 로그를 알려드리자면 다음과 같습니다.

26일 ----------------
26일 오전 일본 전체 #29, 게임부문 #10
26일 오후 5pm 일본 전체 #28, 게임부문 #9
26일 오후 7pm 일본 전체 #24, 게임부문 #7
27일 ----------------
27일 오전 9am 일본 전체 #18, 게임부문 #6 - gameloft사의 게임들 추월
27일 오후 9pm 일본 전체 #14, 게임부문 #5
28일 새벽 2am 일본 전체 #12, 게임부문 #4 - 코나미 Metal Gear Solid 추월 (속칭 뱀병장)
28일 오후 ?pm 일본 전체 #10, 게임부문 #4 - 전체 top 10 진입
29일 새벽 ?am 일본 전체 #8, 게임부문 #4

이번 프로젝트와 관련해서는 아마 이쪽 업계에서 비밀리 진행중인지도 모르는 IW?L?nch라는 행사에서 좀더 소개를 해드릴 계획입니다. 뭐라도 자료를 만들게 되면 블로그에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ㅅ-)

게임을 만들다보니 머리가 말랑말랑 해지는게 참 좋네요. (사실 저는 구경꾼이지만 -_ -;; 나름 어딘가에서 기여하고 있다고 믿고 싶습니다)

의미있는 성공을 만들어가는 파프리카랩의 식구분들 - Bill, Choo, Peter, Sang (ABC순)에게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이런 자아도취적 글은 좀 자제하도록 하겠습니다)

응원해주신 분들께 감사의 말씀드리며, 저는 이만 꿈나라로 가겠습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김성동 2009.04.29 09: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AppBank 사이트에서 봤는데 한국 개발자들의 작품이었군요...
    축하드립니다!!

  3. BlogIcon 프리버즈 2009.04.29 13: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로써 12개월치 기름값은 확보 (--

  4. BlogIcon 안우성 2009.04.29 14: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걘적으론 이쪽이 헨하우스 보다 훨 땡기는걸.

    • BlogIcon 김동신(dotty) 2009.04.30 0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엉 구래? ㅎ_ㅎ 일본 문화(?)에 관심이 있다면 이쪽이 좀더 playtime이 길긴할듯.. 그나저나 일부 유저에게서 다운이 된다는 제보가 들어왔는데 어찌 재현을 해야하나..

  5. BlogIcon 로프트쥔장 2009.04.29 15: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경만 하다가 남겨봅니다) 국문이나 영문으로도 나오면 좋을 것 같네요, 일단 일문판부터 어서 해보겠습니다 :)

  6. BlogIcon 디지츠 2009.04.30 14: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 형은 주말에만 작업하면서도 저걸 해낸건가요.. 대단하신데요 ㅋㅋ

  7. Tuna 2009.05.01 10: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이런 일을 하고 계셨군요. 언제 일본 오심 연락 주세요. 식사나~~~.. ^^

  8. 이상훈 2009.05.02 14: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John 님,
    YES 미팅에서뵜던 이상훈입니다.
    Launch 하신 게임이참 interesting 한 내용이었군요!
    제목도 참 잼있구요~
    자주 뵈었음 좋겠습니다. : )

  9. BlogIcon 오픈검색 2009.05.02 16: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척 반가운 소식이군요. 굳어가는 머리를 위해 사고픈데, 아내가 게임 제목을 보면 의심의 눈초리로 저를 바라보지 않을까 하는 걱정이^^;;
    평가를 보니 완성도와 게임의 움직임이 부드러워 좋다고 하는데, 시간 제한에 대한 불만이 가장 많군요, 문제 풀면서 시간 제한이 없으면 그것도 문제입니다만....

    • BlogIcon 김동신(dotty) 2009.05.06 23: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하테나님 ^^
      하시는 일은 잘 되어가시는지 모르겠습니다.
      안그래도 비슷한 피드백(?)을 많이 받았습니다만, 컨셉에 대하여는 아직은 고수하려고 합니다. 시간 제약은 좀더 넉넉하게 늘어난 업데이트가 submit되었구요 ^^; 볼륨 부문도 컨트롤을 추가하여 submit해둔 상태입니다. 얼른 approve되어야 할텐데..

  10. BlogIcon Doer Ahn 2009.05.04 01: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오랜만입니다! 안영일입니다^^ 오랜만에 들어왔더니, 재미난 소식이 실려있네요. 앞으로도 계속해서, 어떤 형태로든 IT의 생태계에 기여해 나아가는 Paprika Lab의 모습 곁에서 지켜보고 싶습니다. 언제나 화이팅하시구요! 건강도 잘 챙기세요! 쿨!

  11. BlogIcon 실리콘벨리(임상범) 2009.05.04 23: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김동신님...^^ 현재 진행하시는 게임 관련해서 매우 신선하고 매력있는
    재미난 게임이 아닐까 생각되네요! 그런데 제가 일본어를 전혀 몰라서.......
    아쉽네요..ㅎ..
    언제 한국어로 변경 작업은 안하시는지요..^^?
    아무튼 흥미롭고 재미난 게임 좋은 성과 있었으면 좋겠네요!

    파프리카랩 파이팅입니다^^

  12. 최진욱 2009.05.06 02: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형 안녕하세요 N-CEO 17기 최진욱입니다.
    정진이형이 이 블로그 자주 들어온다고 해서 저도 요즘 기웃기웃 거리고 있는데
    너무 재밌는게 많네요ㅎ 이 게임도 제가 일본어만 잘 했어도 해보고 싶은 게임이라는ㅠ

  13. BlogIcon 국재리 2009.05.07 11: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우 전자신문에 기사가.. ㅊㅋㅊㅋ
    딱 뉴스 제목보고 이 게임 기사일줄 알았다능..

  14. calis 2009.05.07 11: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어떤 문제들이 있는지가 궁금했는데 내용이 없구나...

  15. BlogIcon Dish 2009.05.07 13: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그러게요 기사 떴네요~

    http://www.etnews.co.kr/news/detail.html?&mc=m_014_00003&id=200905060216

  16. 상영 2009.05.07 15: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형.
    역시 일본 애들은 특이해요. 수집욕이라니.ㅋㅋㅋ
    아무튼 역시 게임을 만들려면 게임 하는 애들을 쳐다봐야 죠~

    형의 아이디어가 재미있네요.

    아. 기대가 커요 형.ㅋㅋ

  17. BlogIcon mobizen 2009.05.14 23: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열심히 달리고 계시군요. 좋은 결과로 돌아오기를 바라겠습니다. ^^

  18. 일구박 2009.05.17 13: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형! 구글에 게임이름을 쳤더니 혜진이 얼굴이 뜨네요 ㅋㅋ
    앞으로도 쭉~ 대박되시길 빌어요!

  19. BlogIcon kevin 2009.05.18 11: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단하십니다. 영역을 자유로이 넘나드는 듯한 게임이로군요^^;
    아이팟으로 다운받을 생각이었지만 일본어를 못하는 관계로 일본어공부 IPA를 받고 있습니다. 흑..
    p.s. 전 부터 궁금한게 있었는데.. 보통 아이팟이나 사이트 이런 것에 설치되는 작은 프로그램을 api라고 하는데 애플은 이것을 거꾸로 해서 ipa라고 부르는 것일까요?

    • BlogIcon 김동신(dotty) 2009.05.22 15: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설치되는 작은 프로그램은 위젯이나 앱(app)이라고 하고요 ^^; api는 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라는 기술적 어휘로 다른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ipa는 뭔지 모르겠네요 -_-;;

  20. 2009.06.07 21: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김동신(dotty) 2009.06.08 00: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험난한 여정에 오르시기 위하여 많은 고민과 준비를 하고 계시리라 사료됩니다. 건승하실 수 있기를 바랍니다. (그런데 그래픽/UI 디자이너는 어느 분이..)

  21. BlogIcon n준크 2009.06.19 16: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저는 일본에서 중견, 지금은 대형이 되었지만,
    블로그 서비스 하는 회사에서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로
    일하고 있습니다. 대학은 디자인과를 나온지라..
    게임과, 그래픽을 보면 사죽을 못습니다.
    다름이 아니라. 저도 이번에 개인적으로
    아이폰 개발자로 발을 들여놓을까 생각합니다.
    개발에대한 컨셉이나, 커뮤니티 또는 질문, 노하우등을
    여기를 통해 배우고 싶습니다.
    그래도 되겠습니까?, 지금 다니는 회사와 관련없이 도와줄수 있는것이
    있스면 도와 드르겠습니다.(무리한것 아니면요)

    • BlogIcon 김동신(dotty) 2009.06.21 0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엇 혹시 하테나분이신가요? 반갑습니다.
      방문 자주해주시고요, 궁금하신 것 많이 대화할 수 있으면 좋겠네요. 제가 요즘은 좀 정신 외근을 많이 다녀서, 뇌가 제자리를 찾기까지는 좀 시간이 걸릴 것 같습니다만.. ^^
      방문 감사합니다.

분류 전체보기 (822)
Entrepreneur (140)
Technology (265)
Design (93)
Science (22)
Thoughts (63)
소소한 하루 (184)
About (6)
me2day (40)
Paprika Lab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