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tty Studio

기업가정신 & 스타트업, 그리고 기술과 디자인에 대한 곳.

해보긴 해봤어?

Entrepreneur - 2011.03.11 07:14

배기홍님의 블로그를 읽다가 좋은 부분이 있어서 인용을 해보았다:

“중요한 것은 비평가들이 아니다. 공功은 실제 경기장에서 먼지와 땀 그리고 피에 뒤범벅되어 용맹스럽게 싸우는 자의 몫이다. 그는 실수하고 반복적으로 실패한다. 또 가치 있는 이유를 위해 열정과 헌신으로 자신을 불태운다. 무엇보다 그는 마지막에 주어지는 위대한 승리와 패배를 알기에, 그것들을 전혀 모르는 차갑고 겁 많은 영혼들과 결코 함께하지 않는다.”
-‘민주주의의 시민의식’ 연설 중. 1910년 4월 23일 파리 소르본 대학. 테오도어 루스벨트, 미 대통령-

현대그룹의 고 정주영 회장이 입버릇처럼 하던 말이 있다고 하는데 바로 “해보긴 해봤어?”라고 한다. 그가 살아 생전에 직원들한테 힘든일을 시키면 항상 돌아오는 답변은 “회장님, (이러코 저러코 해서) 그건 안될겁니다. 이미 다른 자동차 회사들이 시도해봤는데 실패하지 않았습니까.” 였다. 그러면 그는 바로 “그래서 니가 해보긴 해봤어? 니가 해보고 그런 말을 하는거야 아니면 남이 그랬다는거야?”라고 바로 받아치면서 해보지도 않고 으레 겁먹고 포기하는 직원들을 꾸질렀다고 한다.
해보긴 해봤어?

원문: http://www.baenefit.com/2011/03/blog-post.html

엇그제 N모사의 참 좋아하는 실장님과 잠시 맥주를 한잔하며 들은 말이 귓가에 아른거린다. CEO라는게 "Chief EXECUTIVE Officer"이지 CDO "Chief DECISION Officer"가 아니다라는 말. 소위 사장이라는 업은 결국 의사 결정에서 끝나면 되는게 아니라 그 결정된 사항이 끝까지 잘 이행되는가를 책임지고 추진하는 사람이라는 것이다.

아직 잘은 모르지만, 사업이라는 길에 올라보니, 남의 덕을 보고 요행을 바라는 일이 아니라면 결국 집요하게 실행하는 사람들이 뜻을 이루어낸다는 다소 상투적이나 그 깊이는 알 수 없는 발견을 하게 되는 듯 하다. 너무 많은 시간이 실제로 하는 것 보다도 그 전에 있는 불안감과 회의를 떨쳐내는데 사용된다. 사람이 감정의 동물인만큼 마이너스 감정을 없애고 플러스 감정으로 행동을 해야하기 때문이렸다. 여기에 긍정의 사고를 하면 조금 편해지는게, 마이너스 감정의 골이 깊지 않도록 훈련이 되어있는 덕분에 남들보다 행동으로 옮기기에 좀더 빠르기 때문일 게다.

이성(rationality)과 감정(emotion)이 자전거의 패달처럼 서로를 끊임없이 북돋고 강화하며 앞으로 나아가도록 하는 힘으로 만드는게 추진력이자 실행력이다.

그래서 해보았냐고? ...

하고 있소이다. 조금만 기다려 주이소.

댓글을 달아주세요
  1. 타일러 2011.03.11 09: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보고 안되었을때 무사히 지나가면 그만인데
    (실패에서 배우는것도 많고)
    한국 기업은 꼭 책임을 묻죠.
    그래서 전 저런말 좋게보지 않습니다.

    • 저쪼아래 2011.03.11 1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동감합니다.

    • BlogIcon 김동신(dotty) 2011.03.20 22: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책임을 물을 때 어떻게 대응하는가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미국이라고 책임을 안묻지는 않습니다. 미국이 더 냉정하면 냉정하지 온화하게 또 해보세요~ 라는 분위기는 아니거든요..
      중요한건 내가 그 때 무엇을 배웠는지 명확하게 조직의 자산으로 설명할 수 있고, 자신이 그래서 어떻게 follow-up해서 해결하려 하는지를 확실히 하면 반드시 달라질거라고 생각합니다.

  2. BlogIcon Dongwoo 2011.03.11 18: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행을 해보려 하는데 쉽지 않네요. 포스트 잘 읽었습니다 :)

    • BlogIcon 김동신(dotty) 2011.03.20 22: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실행과 주장의 차이는 노력과 시간, 그리고 불확실성에 대한 선택이라는 점인 것 같습니다. 그래서 실행이 훨씬 어려운 것 같습니다. ^^

  3. BlogIcon PASSIONING 2011.03.17 2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창의적 혁신을 꿈꾸는 사람에게, 현상유지 바이어스만큼 지독한 적도 없죠.

    • BlogIcon 김동신(dotty) 2011.03.20 22: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무서운게 나이가 들면서 호르몬이 바뀌면 자기도 모르는 사이에 변하게 되고 합리화하게 된다는 점인 것 같습니다.. ㅎㅎ 경계해야지요!

  4. ㅇㅇ 2011.11.09 1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책임을 묻는건 당연한일. 정 싫은 사람은 안하면 되지만 할 사람은 꼭 있음. 할 기회를 막는것은 안되고 기회를 노리고 해본 사람이 노리기만 하고 책임도 없이 접는건 말이안됨.

분류 전체보기 (822)
Entrepreneur (140)
Technology (265)
Design (93)
Science (22)
Thoughts (63)
소소한 하루 (184)
About (6)
me2day (40)
Paprika Lab (9)